본문 바로가기

서브 콘텐츠

보도자료

HOME > 연구원소식 > 언론활동 >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보기
“제주4.3 여성유족 100인이 ᄀᆞᆯ암수다” 제주여성가족연구원-제주4.3희생자유족부녀회 공동포럼 성료
제주여성가족연구원 2023-03-08 29

□ 제주여성가족연구원(원장 민무숙)과 제주4.3희생자유족부녀회(회장 강능옥)는 3월 8일(수) 10시 아스타호텔 3층에서 “제주4.3 여성유족 100인이 ᄀᆞᆯ암수다”라는 주제로 공동포럼을 개최하였다.

□ 3.8 세계 여성의날 115주년 및 제주4.3 75주년을 맞아 마련된 이번 포럼에는, 김성중 행정부지사, 김광수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고희범 제주4.3평화재단 이사장, 김창범 제주4.3희생자유족회장 등이 참석하여 제주4.3의 의미를 되새기고 여성 유족들과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 주제발제를 맡은 강경숙 前 제주여성가족연구원 연구위원은 “4.3 이후 제주 여성의 삶과 향후 과제”라는 발표를 통해 제주4.3 희생에 대한 보상은 역사의 끝이 아니라 시작이라는 사실을 언급하며, 희생자와 유족들이 안전하게 말할 수 있고 이를 통해 치유에 이를 수 있도록 도민 모두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함을 강조하였다.

□ 주제발표 이후 김윤숙 제주4.3희생자유족회 여성부회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된 ‘ᄀᆞᆯ암수다 마당’에서는 제주4.3 희생자 여성 유족 100여명이 참여하여, “4.3은 나의 삶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가”, “4.3과 여성의 삶에 대해 후세대에게 남기고 싶은 이야기”라는 주제로 자유롭게 자신들의 의견들을 진술하였다.

- 4.3 이후의 가족부양, 교육기회, 마을재건이라는 주제로 구성된 토론에서는 여성 유족들이 과거부터 현재까지 듣고 경험한 아픔들을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진솔하게 풀어내었다.
- 또한 후세대에게 남기고 싶은 이야기를 통해 “자신들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후손들이 꿈을 갖고 열심히 살아가기를 바란다”, “4.3과 같은 악몽이 다시는 되풀이되지 않도록 역사로 기록되기를 바란다”는 메시지를 남기기도 하였다.

□ 이번 포럼을 공동으로 개최한 제주4.3희생자유족부녀회 강능옥 회장은 “이번 포럼이 평화와 인권, 화해와 상생의 4.3정신을 자라나는 후대에게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언급하였다.

□ 또한 제주여성가족연구원 민무숙 원장은 “3.8 세계 여성의 날 115주년을 맞아 제주4.3희생자유족부녀회와 공동포럼을 개최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하면서, “향후 지속적인 연구활동을 통해 제주 여성들의 의미있는 발자취를 되새기고, 그 결과를 기록화하는데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는 의견을 밝혔다.

첨부파일 (2023_1) 여성가족정책포럼 사후보도자료_0308.hwp (11596.5KBytes) 다운로드

바로가기 배너

  • 제주양성평등교육센터
  • 제주성평등정책관
  •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 경기도여성가족재단
  • 인천여성가족재단
  • 전남여성가족재단
  • 충청남도여성정책개발원

이전

다음